물가에서 / 쉴리 프뤼돔 


흘러가는 물가에 둘이 앉아

흐르는 물을 바라보리
구름이 허공을 스쳐가면,둘이서
스치는 구름을 바라보리
지평에, 초가지붕에 연기 솟으면,
솟는 연기를 바라보리
근처에서 꽃이 향기 품으면
그 향기가 몸에 배게 하리
꿀벌들이 맛보는 나무열매가
꾀면 우리도 그 맛을 보리
귀 기울인 나무숲에 어떤새가
노래하면 우리도 귀를 세우고..
물이 소곤거리는 수양버들 아래서
물의 속삭임을 우리도 들으리
이 꿈이 이어가는 그 동안은,
시간의 흐름을 안 느끼리
차라리 스스로를 못내 사랑하는
깊은 정열만을 가슴에 간직하고
번거로운 세상에 다툼질엔 아랑곳 없이
그것들을 잊으리
그래서 여증나는 모든 것 앞에서 홀로 행복해
지칠 줄을 모르며,
사라져 가는 모든 것 앞에서 사라질 줄 모르는
사랑을 느끼리



* 쉴리 프뤼돔 [1839.3.16~1907.9.6]

'즐거운 세상속으로 > 좋은 글 & 아름다운 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의 선물과 138번째 좋은글  (0) 2017.11.07
물가에서 착한글  (0) 2017.10.24
물가에서 좋은글  (0) 2017.10.23
세익스피어의 사랑의 노래  (0) 2017.10.20
가정 맘에 좋은글  (0) 2017.10.18
입맞춤 - 마음에 좋은글  (0) 2017.10.11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