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12월 시작된 숨은보험금 통합 조회서비스를 통해 약 6개월 동안 2조원 넘는 보험금이 주인을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금융당국과 보험업계는 하반기 중 온라인으로 숨은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키로 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해 12월 소비자가 자신이 가입한 모든 보험가입내역과 숨은보험금 규모를 한꺼번에 조회할 수 있는 숨은보험금 통합조회시스템, '내보험 찾아줌(http://cont.insure.or.kr)'을 오픈한 후 지난 6월말까지 약 474만명이 이용했다고 1일 밝혔다.

 

이를 통해 소비자가 찾아간 숨은보험금은 6월말 현재 약 2조1426억원(187만건)으로 집계됐다. 작년 11월 기준 숨은보험금 규모 7.4조원(약 900만건)의 약 28.4%다. 중도보험금이 1조 2947억원(142.3만건)으로 가장 많았고 만기보험금 5501억원(12.3만건), 사망보험금 1189억원(1.1만건), 휴면보험금 1789억원(31.4만건) 순이었다.

 

금융위와 보험업계는 하반기에 숨은보험금 온라인 청구시스템을 구축해 청구 절차를 간소화할 방침이다.

 

현재는 숨은보험금을 확인하더라도 보험금 청구를 위해 소비자가 보험사 콜센터나 담당 설계사 등에게 전화로 직접 연락해 청구절차를 진행해야 하거나 온라인 청구시스템을 갖춘 보험사도 보험금 지급에 필요한 절차나 서류 등이 상이해 소비자들의 불편을 겪고 있다.

 

모든 보험사들이 오는 11월까지 온라인 청구시스템을 구축하고 '내보험 찾아줌' 사이트에서 숨은보험금 조회 후 각 보험사 온라인 청구시스템에 바로 접속할 수 있도록 ‘링크’ 기능을 만들기로 했다.

 

만기·휴면보험금은 전 보험회사에 온라인 청구시스템을 마련하고 중도보험금은 사고분할보험금·연금보험을 제외하고는 생존확인 절차를 생략(계약만기시 일괄 확인)하기로 했다.

 

온라인 보험금 청구가 불편하거나, 유선상담 후 보험금을 청구하고 싶은 소비자들은 전화번호를 남기면 보험사가 직접 연락하는 콜 백(Call Back) 서비스도 도입키로 했다.

 


 

 

 

 

 

기사 출처 : 머니투데이 김진형 기자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