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조이'의 프로듀서 켄 목(Ken mok)이 내한을 확정했다.

 

'조이'의 프로듀서 켄 목은 오는 3월 1일부터 3일까지 내한해 국내 개봉을 지원한다. '조이'로 데이빗 O. 러셀 감독과 함께 작업한 프로듀서 켄 목은 TV 프로그램, 영화, 얼터너티브 미디어 분야의 제작사인 10x10 엔터테인먼트(10x10 Entertainment)의 설립자로 전 세계 150개국 이상에서 방송되고 세계적으로 수십 개가 넘는 스핀오프를 탄생시킨 '아메리카스 넥스트 탑 모델(America’s Next Top Model)'의 총괄 제작자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매번 꿈을 이루려고 노력하는 도전자들의 모습을 담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전세계 시청자와 관객에게 성공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 온 프로듀서 켄 목은 지난 2006년, 미식축구팀 필라델피아 이글스의 빈스 퍼페일 선수의 실화를 토대로 한 마크 월버그 주연의 영화 '인빈서블'의 제작에도 참여한 바 있다.

 

'조이'에서 수십억불 대의 여성 기업가 조이 망가노의 실화를 바탕으로 또 한번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 켄 목은 데이빗 O. 러셀 감독과 베우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 로버트 드 니로와의 완벽한 호흡으로 최고의 웰메이드 작품을 탄생시켰다. 가난한 싱글맘에서 미국 최고의 여성 CEO로 성공해가는 조이 망가노의 눈부신 여정을 담은 영화 '조이'로 국내 관객들에게도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선사하고자 한 프로듀서 켄 목은 이번 내한을 통해 보다 더 많은 관객들이 영화 '조이'와 만날 수 있도록 국내 홍보 활동 및 VIP시사회에 참석하는 등 국내 개봉을 위한 전격 지원 사격에 나설 예정이다.

 

두 아이를 키우며 살아가는 싱글맘 조이 망가노가 미국 홈쇼핑 역사상 최대 히트 상품을 발명하면서 수십억불 대의 기업가로 성장하는 실화를 담은 영화 '조이'는 올 봄 스크린에 벅찬 감동을 안겨줄 역사상 최고 여성 CEO의 놀라운 실화로 오는 3월 10일 개봉한다.

 

 

김연지 기자

[기사/사진출처_일간스포츠]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