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겨울에 찾아온 한파로 따뜻한 봄을 기다리는 마음이 절실하다. 어두운 무채색으로 무장한 척박한 겨울을 비집고

따뜻한 파스텔 컬러가 제일 먼저 봄을 찾았다.

 

세계적인 컬러 컨설팅 회사 팬톤(PANTONE)은 2016년 봄을 대표하는 컬러로 ‘로즈쿼츠(Rose Quartz)’와

‘세레니티(Serenity)’, '라일락 그레이(Lilac Gray)' 등 이름만으로 온화함이 느껴지는 컬러를 제시했다.

심리적인 갈망을 충족시키고 안정감을 주는 안락한 이 두 가지의 컬러는 웰빙을 넘어 심리적인 안정을 가장

중요한 것으로 꼽는 현대인들의 삶을 대변하며, 중립, 평온, 휴식이라는 느낌과 함께 우리에게 안정을 가져다 준다.

 

 

 


▶ 사랑을 불러오는 컬러, 로즈쿼츠(Rose Quartz)

 

 

 

 

 다가오는 봄을 맞이하여 로맨틱한 감성을 제대로 연출하고 싶다면, 올해의 첫 번째 트렌드 컬러인

 ‘로즈쿼츠’ 에 주목하자. 부드러운 분홍빛의 수정인 ‘로즈쿼츠’는 컬러 자체가 전해주는

페미닌한 분위기 때문에 로맨틱하다고 느낄 수 있는데, 이를 포인트로 활용하면 감각 있는 오피스 룩으로

완성할 수 있다. 어두운 컬러에 익숙해 밝은 톤의 컬러에 어려움을 느끼는 사람들은 포인트 액세서리 아이템으로

 ‘로즈쿼츠’ 컬러를 활용해보길 추천한다.


시크한 모노톤을 베이스로 한 룩에 로즈쿼츠 색상의 미니 백이나 시계, 슈즈 등의 액세서리를 매치하면

스타일리시하면서도 부담스럽지 않은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보다 더 개성 있는 룩을 추구하는 패션 피플이라면

로즈 쿼츠 컬러에 녹색, 자주색, 진한 갈색 컬러 아이템과 매치하여 트렌디하고 유니크한 룩으로 완성시켜 보자.

 

 

 


▶ 맑고 평온한 파스텔 블루 컬러, 세레니티(Serenity)

 

 

 

품격 있고 은은한 고급스러움을 추구하는 사람들은 또 다른 16년 트렌드 컬러인

‘세레니티’ 컬러에 주목하자! 맑고 화창한 하늘의 푸른빛과 평온을 상징하는 블루톤 ‘세레니티’ 컬러는

맑고 청순한 분위기는 물론, 약간 채도가 낮아 편안함과

안락함을 느낄 수 있는 매력적인 컬러이다. 단독으로도 예쁜 ‘세레니티’ 컬러는

블랙이나 화이트, 베이지, 로즈쿼츠 컬러와도 잘 매치가 되어 멋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심리적인 안정감과 스트레스 해소를 도와주는 2016년도 트렌드 컬러인 ‘로즈쿼츠’와 ‘세레니티’,

두 가지 컬러를 활용하여 나만의 트렌디한 스타일링을 연출해보는 건 어떨까?

 

 

 

 

 

 

 

 

 

 

 

 

글ㅣ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공식홈페이지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