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31일부터 6월 말까지 오스트리아 음악가 하이든 전시 열어

 

춘천 남이섬(www.namisum.com)에서 오는 31일부터 '오스트리아 음악가 하이든 전'이 열린다.

주한오스트리아대사관이 주최로 6월 30일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는 '교향곡의 아버지‘ 하이든의 음악과 일대기를 다룬다.

전시는 메인 전시장과 실내 공연장, 하이든 감상실로 나뉜다. 메인 전시장은 18세기 오스트리아를 배경으로 하이든의 일대기와 살았던 집, 초상화 등을 감상할 수 있다. 하이든의 작업 공간과 공연장의 모습을 고스란히 재현하여 생생함을 더한다. 하이든 감상실에선 하이든의 음악과 서적, 사진 및 영상을 접할 수 있다.

전시 개막을 기념하여 열리는 공연도 주목할 만하다. 31일 오전 11시 오스트리아의 세계적인 첼리스트 ‘하네스 그라드볼’이 이끄는 ‘하이든 챔버 앙상블’이 남이섬에서 하이든의 명곡을 연주한다.

오스트리아와 하이든을 재미있게 접할 수 있는 체험도 가득하다. 아이들이 전시장 외부를 직접 꾸며보는 ‘오스트리아식 스테인드 글라스 만들기’와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음악을 만들어보는 ‘나도 하이든 작곡가’ 체험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하이든이 섬 곳곳을 돌아다니며 자신의 이야기를 전하는 ‘남이섬에 사는 하이든’ 퍼포먼스와 오스트리아 음식 맛보기, 전시기간 내 오스트리아 국민 무료입장 이벤트도 시선을 끈다.

엘리자벳 베르타뇰리 주한오스트리아대사는 “클래식의 나라 오스트리아에서 ‘교향곡의 아버지‘ 하이든이 동화와 음악의 섬 남이섬을 방문한다”며 “남이섬을 찾는 세계 각국의 관광객들이 하이든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어 오스트리아 대사로서 기쁘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남이섬문화재단 031-580-8015.

 


홍지연 기자 jhong@joongang.co.kr
[기사/사진출처_중앙일보]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