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혜교가 KBS의 가정의 달 특집 다큐멘터리 '5월, 아이들' 내레이션을 맡는다.

 

KBS 측은 2일 "송혜교가 소아완화의료-호스피스의 필요성을 전달하는 것이 의미 있게 느껴져 내레이션에 참여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내레이션 비용은 정중히 사양했다.

 

'5월, 아이들'은 생명을 위협하는 질환 앞에서도 아이답게 자라나는 어린이들과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 소아 완화의료팀의 동행을 다룬다.

 

우리나라의 희귀중증질환 어린이 수는 5만여 명에 이르며 해마다 1300여 명의 아이들이 이로 인해 사망한다. 하지만 이들을 위한 소아 완화의료-호스피스 시스템은 국내에 거의 전무한 상황이다.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 김민선 교수는 전문의로서는 국내 최초로 소아완화의료팀을 꾸린 의사. '5월, 아이들'은 김민선 교수의 시선을 따라 아픈 시간 속에서도 자라나는 생후 5개월 아현이와 13세 현후, 15세 승재·17세 수진이의 소중한 일상을 120일간 기록했다.

 

전혀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아이들의 목소리와 그 곁을 지키며 그 시간이 편안하고 즐거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완화의료팀 의료진의 고민을 통해 삶의 참된 의미를 돌아본다.

 

방송은 4일과 11일 오후 10시. 2부작으로 연속 방송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기사출처_일간스포츠]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