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길승(75) SK텔레콤 명예회장이 20대 여성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지난 24일 서울지방경찰청은 강제추행 혐의로 손길승 SK텔레콤 명예회장을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손길승 명예회장은 지난 3일 저녁 지인이 운영하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한 갤러리 카페에서 여종업원 A씨의 다리를 만지고 자신의 어깨를 주무르게 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손길승 명예회장의 행동을 거부하고 카페 밖으로 뛰쳐 나갔지만 카페 관장 조모(71,여)씨에게 이끌려 다시 안으로 들어갔다. 그 후 손길승 회장은 A씨를 껴안고 추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16일 손길승 명예회장과 조 씨를 고소했다.

 

현재 경찰은 갤러리 카페의 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했고, 지난 14일 저녁 7시쯤 손길승 명예회장을 소환해 3시간 가량 조사했다.

 

경찰 조사에서 손길승 회장은 “해당 술집은 오랫동안 알고 있던 사람이 새로 개업한 곳이라 인사차 들러 10여분간 머물러 있었다”며 “당시 상황이 구체적으로 기억나지는 않지만 이런 일이 일어난 점에 대해 매우 송구한 마음”이라고 설명했다.

 

손길승 명예회장은 SK그룹의 대표적 경영인으로, SK그룹 회장과 구조조정추진본부장을 지냈으며 지난 2004년 SK글로벌 분식회계 사건으로 수감된 후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그는 또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을 지낸 바 있다.


뉴미디어부 hyunstar@msnet.co.kr
[기사출처_매일신문]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