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아카데미 3개 부문 노미네이트, 영국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에 빛나는 영화 ‘브루클린’의 메인 예고편과 포스터가 공개됐다.

‘브루클린’은 낯선 뉴욕에서 만난 진정한 사랑과 또 다른 만남의 설레임을 우아하고 감성적으로 담아낸 드라마.


전세계 다수의 영화제를 통해 작품성과 완성도를 인정받은 ‘브루클린’은 2016년 아카데미 작품상, 각색상,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되었을 뿐만 아니라 영국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로튼 토마토 97%의 신선도를 통해 평단과 더불어 관객들에게도 높은 지지를 얻고 있다. 이는 ‘캐롤’의 93%, ‘스포트라이트’의 96%보다도 높은 수치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특히 ‘어톤먼트’를 통해 2007년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연소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르며 전세계적인 관심을 받은 후, 스크린 미학의 정점을 보여준 ‘그랜드 부다 페스트’에서 멘들스 케이크 가게의 소녀로 활약했던 ‘시얼샤 로넌’이 더욱 성숙한 숙녀의 모습으로 관객들을 찾아온다. 또한 ‘어바웃 타임’에서 순수한 로맨틱 가이로 여성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돔놀 글리슨’이 매력적인 아일랜드 신사로 변신해 또 한번 여심을 사로잡을 예정이며, ‘플레이스 비욘드 더 파인즈’에서 신인답지 않은 능숙한 연기로 주목을 받았던 차세대 스타 ‘에모리 코헨’이 섬세한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브루클린을 배경으로 감성적인 색감과 함께 시얼샤 로넌과 에모리 코헨이 이마를 맞대고 있는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꿈을 찾아 미국으로 떠나온 주인공 에일리스(시얼샤 로넌)가 운명의 남자 토니(에모리 코헨)를 만나 새롭고 낯선 도시 뉴욕 브루클린에 점차 적응하는 과정이 담겨 있다. 이와 함께 우연히 만나게 된 짐 패럴(돔놀 글리슨)과의 특별한 만남까지 더해져 가슴 설레는 로맨스가 펼쳐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1950년대의 빈티지한 브루클린의 풍광과 세련된 소품, 의상들은 마치 그 시대로 돌아간 듯한 느낌을 선사하며 화면을 다채롭게 채우고 있어 보는 이의 즐거움을 더할 전망이다.


한편 영화 ‘브루클린’은 오는 4월 21일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김미혜 기자 roseline@donga.com
[사진/기사출처_스포츠동아]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