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봄꽃이 가득한 4월 한강공원에 무료 공연, 전시, 교육 프로그램 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열린다.

 

다음 달 매주 금·토·일요일 여의도 물빛무대 '한강 충전 콘서트'에서는 영화, 콘서트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무료로 열린다.

 

매주 금요일에는 음악과 이야기가 있는 '토크 인 한강'이 개최된다. '박재권의 진로콘서트'부터 '포토그래퍼 김규정의 영화음악 이야기' 등이 열린다. 또 공연 이후 설레는 봄과 첫사랑을 주제로 '건축학개론', '김종욱 찾기' 등 영화가 상영된다.

 

매주 토·일요일에는 오케스트라, 직장인밴드, 힙합 크루 등 다양한 장르의 콘서트가 열린다.

한강 전망이 좋은 광진교 8번가에서는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퓨전 재즈, 팝 밴드, 어쿠스틱 등 다양한 음악 콘서트가 개최된다.

 

시민들은 또 다음 달 18일부터 30일까지 위안부피해자 인권회복을 위해 미술작가 6인이 기획한 전시회를 관람할 수 있다.

 

뚝섬 자벌레에서는 다양한 미술과 사진을 만나볼 수 있는 전시회가 열린다.

다음 달 1∼10일에는 신진작가 그룹 피플아트랩의 '미완성 히어로'가 전시된다. 12∼17일에는 문인단체 나루문학회가 '자연과 인간의 공존'을 주제로 한 사진과 그림 작품 등을 전시한다.

 

뚝섬한강공원의 인공암벽장은 1일부터 개장해 시민들을 맞이한다. 11월 말까지 매주 2회 무료입문 교육이 운영된다.

 

pc@yna.co.kr
[기사/사진출처_연합뉴스]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화가 김현정 개인전 '내숭 놀이공원' 16일 개막

 

(서울=뉴스1) 박정환 기자 = 속살이 비치는 한복을 입고서 도시에서 생활하는 현대 여성을 그린 한국화들이 한자리에 선보인다.

 

지하철 광고판 등을 통해 낯익은 한국화가 김현정 개인전 '내숭 놀이공원'이 오는 16일부터 4월11일까지 서울 인사동 갤러리이즈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작가가 어린 시절 즐겨갔던 놀이공원에 대한 추억을 담아낸다. 작가의 트레이드마크인 치마폭에 무언가가 숨겨져 있을 것만 같은 반투명한 한복을 입은 숙녀가 놀이공원의 기구들을 즐기는것 뿐 아니라, 말이나 오토바이를 타고, 인형 뽑기, 간식 쇼핑, 인스타그램까지 일상 안에서의 다양한 자신의 모습을 보여준다.

 

'내숭 놀이공원'은 광고에서 낯익은 한국화 20여 점을 비롯해 신작 50여 점 등 총 78점이 전시된다. 특히 한국화와 신기술을 접목해 3D프린터로 제작한 작품도 선보인다.

 

김현정은 "2014년 첫 개인전보다 전시장 공간을 2배 가까이 늘렸고, 더 철저하게 준비했다"면서 "이번 개인전은 전시작품을 통해 놀이공원처럼 체험 공간으로 꾸미고 작가가 매일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무료. 문의 (02)585-6556.

 


박정환 기자
출처_뉴스1코리아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