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여자친구'에 해당되는 글 1건

 

 

 

 

"다시는 (저같은) 피해자가 없었으면 합니다"

A씨의 목소리는 떨렸다. 황당해서, 그리고 한심해서, 그러다 억울해서….

 

"제가 그 사람 여자친구에요. (방송 관계자) 미팅이 있다던 그 날, 다른 여자와 있었네요. 그 사람 연기에 속아 넘어간 제가 너무 바보같아요."

A씨는 말을 잇지 못했다. 대신 그와 나눈 메신저를 꺼냈다. 약 200페이지에 가까운 대화였다. 그 안에는 수많은 사랑의 속삭임이 들어 있었다.

 

개그맨 유상무는, 달콤한 남친이었다. 적어도 5월 17일까진, A씨에게 그랬다.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유상무는 지난 17일 B씨(성폭행 고소인)를 '코빅'에 초대했다. 유상무는 녹화를 끝낸 뒤, B씨 및 동료 개그맨들과 술자리를 가졌다. 술자리는 새벽 2시 30분까지 이어졌다. 그는 "술을 마셔서 피곤하다. 잠들 때까지만 있어달라"며 B씨를 모텔로 데려갔다. 이 때 관계를 시도한 것으로 알려진다.

 

유상무가 A씨와 마지막으로 대화를 나눈 시각은 11시 17분. 그는 미팅이 있다는 핑계(?)를 대고 B씨와 만났다. 그리고 18일 새벽, 불미스러운 사건에 휘말렸다.

 

"원래 밤에는 연락이 잘 안됐어요. 연예인이니까 바쁠거라 생각했어요. 일에 방해되고 싶지도 않았고. 제 눈에 보이는 것만 믿으려고. 의심하고 싶지 않았어요." (A씨)

그도 그럴 것이 유상무는 끊임없이 사랑을 속삭였다. 불과 이틀 전까지만 해도.


A씨와 유상무는 주말에 만날 계획이었다. 그동안 그는 '사랑한다'와 '보고싶다'는 말을 반복했다. A씨는 그 어떤 의심도 없었다. 그 역시 사랑했기 때문이다.

 

"17일 오전에도 '사랑한다', '보고싶다'고 했어요. 토요일만 기다린다고. 그런 사람을 어떻게 의심해요. 18일 오전에 뉴스를 보고 정말 '멍'했죠." (A씨)


유상무가 성폭행 논란에 빠졌다. 그는 "여자친구와 벌어진 술자리 해프닝"으로 일축했다. 이 시각, 유상무의 진짜 여자친구(A씨)는 그에게 문자를 보냈다.


A씨는 문자로 "나 이런 말 할 자격이 있다"고 남겼다. 실제로 유상무는 A씨를 '쟈갸'라 불렀다. '사랑해', '보고파', '버리지마' 등의 단어를 쉴 새없이 날렸다.

 

 

A씨는 유상무와 어떻게 인연을 맺었을까. 공.교.롭.게.도. 인스타그램이다. DM(다이렉트 메세지)으로 문자를 주고 받다가 연결됐다.

 

A씨는 "B씨(성폭행 고소인)도 인스타로 만났다 들었다"면서 "지금 생각하니, 그 사람 패턴인 것 같다. SNS로 상대를 확인하고, 연락하고, 만나고"라며 씁쓸해했다.

 
A씨는 유상무에게 번호를 넘겼다. 두 사람의 인연은 이렇게 시작됐다. '톡'으로 대화했고, '폰'으로 통화했다. 그러다 약속을 잡았고, 만남을 가졌다.

 

분명 처음의 둘은, 시작하는 연인의 모습이었다. 끊임없이 서로의 감정을 확인했다. 물론 위기도 있었다. 유상무는 자주 연락이 두절됐고, A씨는 마음이 흔들렸다.


"이 때 제가 그랬어요. 이것도 연기면 진짜 천벌 받을거라고. 그 사람은 오해라고 변명했죠. 다시 믿기로 했고, 우리는 진짜 사귀기로 했어요." (A씨)

유상무는 사건 직후, 자신을 고소한 B씨를 여자친구라 주장했다. '논란'을 '해프닝'으로 만들려고 애썼다. 하지만 A씨는 유상무의 해명에 고개를 흔들었다.

 

"제가 인터뷰에 나선 건, 저같은 여자, 아니 B씨같은 피해자가 많을거란 생각에서 입니다. 적어도 자신의 행동에 책임을 지셨으면 합니다." (A씨)

 

 

경찰은 "유상무와 B씨는 5월 14일에 (인스타그램으로) 연락을 주고 받았다"고 밝혔다. 유상무는 마찬가지로, 이 때도 A씨와 달콤한 문자를 나누었다.

 

"제가 진짜 여자친구임을 주장하는 게 아니에요. 아니 그게 무슨 소용이겠어요. 저처럼 착각한 여자들이 많을겁니다. 이번 사건이 정확히 밝혀지길 바랍니다."

 


김수지·김지호기자
[기사출처_Dispatch]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