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체불만족저자'에 해당되는 글 1건

 

 


[아시아경제 김태림 인턴기자] ‘오체불만족’의 저자 오토다케 히로타다(乙武洋匡·39)가 자신의 불륜 스캔들에 대해 24일 공식 사과문을 냈다. 사과문에는 오토다케 아내의 입장도 포함돼 있다.

 

오토다케는 “저의 부도덕 때문에 많은 분들에게 폐와 걱정을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며 “보도된 저의 행동은 지금까지 지지해준 아내와 여러분들을 배신하는 행위이며 용납되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평생 걸려도 보상 수 없을 정도의 잘못임에도 불구하고 아내는 저를 용서하고 다시 시작하자고 말해주었다”며 “‘남편으로서, 아버지로서 당신을 다시 가족으로 맞고 싶다’고 말해 준 아내에게 이번에야말로 부응하고 싶다”고 전했다.

 

끝으로 오토다케는 “잃어버린 신뢰를 회복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지만 지금 자신을 되돌아보고 가족과 마주하고자 한다”며 “아내와 아내의 부모님, 3명의 아이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또 지금까지 활동하며 신세를 지고있는 여러분에게 깊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오토다케의 아내는 “이 같은 사태를 초래한 것에 대해 아내인 나에게도 책임이 있다고 느끼고 있다”며 “남편과 논의한 결과 3명의 아이들을 위해서도 다시 한 번 부부로 걸어가기로 결심했다. 본인은 물론 저도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오토다케를 용서한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일본 주간지 주간신조(新潮)는 24일 발간할 최신호에서 오토타케의 불륜을 보도한다고 온라인판을 통해 23일 밝혔다.

 

주간신조 온라인판에 따르면 오토타케는 지난해 말 20대 후반의 여성과 함께 튀니지, 파리를 여행했으며 위장을 위해 다른 남성 1명을 동행시켰다.

 

오토타케는 의혹을 부인하다 나중에는 “육체관계도 있었다. 불륜이라고 인식해도 좋다”며 “그녀와는 3, 4년 전부터 사귀어왔다”며 시인했다고 주간신조는 전했다. 더 나아가 그는 “이제까지 결혼생활 중에 5명의 여성과 불륜을 했다”고 고백했다.


taelim1229@asiae.co.kr
[사진/기사출처_아시아경제]

블로그 이미지

로밴드 로밴드 1644-8523

소송 무조건 이기는 방법,성폭행,성폭력성추행,성범죄,명도소송,유치권분쟁,형사사건,아파트하자보수소송,건축물분쟁,행정소송,행정심판,서청심사,,법률상담.형사사건전문.건설분쟁,준강간,이혼상담.형사소송.고소.고발.민사.가사.채권추심.